소개. 비쥬얼대체텍스트


현재 위치

> 소개 > 지명유래

지명유래

산내면

중세의 중동면이 있었다가 천화면에서 산내면이되었다. 두산(재약산과 가지산)의 시 냇물이 서로모여, 물이 산을 의지하여 겨우 한 길로 통하는데, 홀연히 산이 열리면서 넓은 들이 펼쳐지는 "항아리속에 하늘과 땅이 있는 것과 같은곳" 이라 하였다.

용전리(龍田里)

본래의 이름은 용천리였으며 용암,저전을 합하였다. 마을 어구에 협곡상태의 바위벼랑 아래 산내천 맑은 시냇물이 흘러 수석이 명미하다. 임진왜란 때 밀양사람들이 이곳에서 왜적의 길을 막으려 하였다.

원서리(院西里)

본래는 원당리라 하였다. 서곡을 합하였다. 서곡은 석곡인데 석골사 절이 있어 석골이라 하며, 줄여서 석동이라고도 한다.

남명리(南明里)

옛날의 천화리를 삼양과 남명으로 나누었다. 석남고개로 울주군과 통하며, 얼음골, 호박소, 이목굴 등의 명승지가 있다. 임고리(臨睾里), 소고(所古), 반례(盤禮)를 합하였다. 소고의 본 이름은 소고례리 였는데 줄여서 소고라 하였다.

본문 콘텐츠 담당자, 최종수정일

담당자
산내면 055-359-6653
최종수정일 :
2017.12.19

본문 유틸리티

  • 인쇄
  • 뒤로
  • 위로